믿음의 가정을 함께 만들고 싶은 집사님께


믿음의 가정을 함께 만들고 싶은 집사님께

아침저녁의 날씨가 무척 선선합니다. 5월의 날씨에 비하면 아침저녁의 찬 공기이지만 참 좋습니다. 낮 시간에 에어컨을 켜고 운전할 때도 있지만, 해가 떨어지고 급하게 떨어지는 기온이 우리의 마음을 차분하게 만들어줍니다. 이른 아침 서쪽 하늘의 구름이 많은 것을 보면 낮 시간의 햇볕이 강한가 봅니다. 너무 뜨겁지 않은 5월의 하루가 우리 모든 교우들에게 아름다운 생각과 마음을 주었으면 좋겠습니다.

사랑하는 집사님

주 안에서 모든 가족들이 평안하신지요. 하나님의 은혜와 사랑 그리고 평안이 모든 가족들에게 임해서 믿음 안에서 복된 5월을 만들어 갈 수 있기를 바랍니다.

이번 주일은 어머니 주일(Mother’s Sunday)입니다. 이번 달은 가정의 달이라고 말합니다. 어린이날은 없지만, 5월 전체는 가족들에게 무엇인가 기다려지고 기대가 있는 좋은 한 달입니다. 한국에서는 어버이날, 여기에서는 어머니날입니다. 서로에게 약간의 부담이 있지만, 매일 가족들에게 감사의 표시나 사랑의 표시를 할 수 없기에 이때 특별한 날이라도 마음을 전할 수 있는 좋은 5월이라고 생각합니다. 스승의 날도 마찬가지일 것입니다. 스승님들을 항상 생각하고 감사해야 하지만, 그래서 표현을 못하는 사람들을 위해 스승의 날을 통해서라도 감사의 표현을 하자는 의미가 담겨 있습니다. 어머니주일과 스승의 날에 우리 자녀들과 바른 정신과 마음을 나누어 귀한 가정을 만드는 기회를 만드시기 바랍니다.

어머니주일을 맞이하여 사랑하는 집사님께 믿음의 가정을 함께 만들자고 말씀드리고 싶습니다. 가정은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허락하신 주님의 선물입니다. 우리 인간들에게 허락하신 은혜의 선물입니다. 가정은 위대한 하나님의 창조질서입니다. 이런 귀한 가정을 우리에게 주신 하나님께 감사를 드립니다. 하나님의 창조질서이자 은혜의 선물은 그냥 주어진 것이 아니라, 거룩한 책임과 함께 주어졌습니다. 그 거룩한 책임은 하나님의 뜻대로 살아가는 가정을 이루어야 한다는 것입니다. 하나님의 뜻이 살아 있는 가정이 되어, 모든 가족들이 동일한 하나님의 뜻을 향하여 걸어갈 수 있는 가족들을 만드는 것입니다. 하나님의 뜻이 살아있는 가정이 될 때 이세상은 평화의 세상이 되기 때문입니다. 우리교회의 가장 기본 구조 혹은 조직이 가정입니다. 우리 각 가정이 온전하지 못하면, 교회 전체는 온전하지 못하게 됩니다. 주님의 몸된 거룩한 교회가 온전하기 위해서 가장 기본이지만, 가장 중요한 가정이 믿음의 반석 위에서 온전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우리 사회가 많은 문제들로 인해 진통을 겪고 있고, 점점 메말라가고 있으며, 이기적인 삶의 모습으로 사회적 갈등이 심해지고 있습니다. 사회적 범죄가 증가하여 사회가 걱정하고 있습니다. 이런 모든 문제는 근본 뿌리인 가정의 문제 때문입니다. 가정의 정체성이 약해지고, 개인주의를 극복하는 가정의 공동체성이 강하지 못함에서 비롯되는 자연스러운 현상입니다. 이런 우리의 상황에서 우리가 할 수 있는 최상의 노력과 선택은 우리의 가정을 믿음의 가정으로 만드는 것입니다. 어떤 상황에서도 하나님의 뜻을 받아들이고, 순종하는 가정을 만들며, 예배자의 가정을 만들게 될 때, 우리의 가정은 세상을 변화시키는 작은 겨자씨가 될 것입니다.

우리의 모든 어머니들에게 감사와 축하를 드립니다.

2015년 5월 어머니주일에 장효수 목사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