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름다운 보복


아름다운 보복

사우스캐롤라이나 찰스턴 흑인교회의 총기난사 사건은 미국에 살고 있는 소수민족이나 약자들에게 큰 충격을 주었습니다. 백인 우월주의자 청년의 총격으로 인해 성경공부하기 위해 모였던 교인과 목회자 9명이 마음 아픈 희생을 당한 것입니다. 성경공부하는 곳에 들어왔던 그 백인 청년은 교인들의 친절함으로 머뭇거렸다는 이야기까지 했습니다. 그러나 그 청년은 자신과 아무런 상관도 없었던 그들에게 주저없이 총격을 가했습니다. 그리고 희생당한 그 목사의 장례식이 있었고, 그 장례식에 오바마 대통령과 바이든 부통령 그리고 5천여명의 사람들이 추모하기 위해 모였습니다. 그날 오바마는 추모연설에서 이 비극적인 사건이 인종적 갈등을 해소할 다리로 사용하길 원한다는 이야기를 했고, 이런 비극적 사건으로 분열과 갈등을 만들려고 했지만, 그 뜻을 이룰 수 없다고 했습니다. 오바마는 추도연설 마지막에 찬송가 어메이징 그레이스(Amazing Grace)를 함께 부르며 인종차별을 함께 이겨나가자고 했습니다. 지금부터 4년전 여름, 복지국가 첫 번째인 노르웨이에서 엄청난 테러사건이 있었습니다. 극우주의자였던 브레이비크라는 청년이 정부청사를 폭파시켜 7명의 생명을 빼앗았고, 청소년캠프를 하는 섬으로 가서 도망갈 수 없는 상황속에서 총기난사를 하여 90여명이 사망하는 엄청난 사건이었습니다. 다문화주의에 대한 극단적 사고 속에서 극단적 행동을 한 것이었고, 그로 인한 피해는 이루 말할 수 없었습니다. 이때 오슬로 시장은 슬픔에 빠져있던 시민들에게 이제 우리는 이 테러에 대하여 보복을 해야 한다고 하면서, 더 큰 관용과 더 큰 민주주의를 이루어야 한다고 말을 했습니다. 마음 아픈 것은 노르웨이 브레이비크의 기록에 다문화주의에 부정적인 국가로 한국과 다른 두 나라를 말하며 한국을 찬양하고 칭찬했다는 것입니다.

예수님은 원수를 오히려 보복하지 않고 사랑하라고 하십니다. 그들 또한 내 몸과 같이 사랑하라고 하십니다. 사람들의 막힌 담을 헐어버린 분입니다. 이 세상에 주님의 복음을 전해야 할 이유가 있습니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